FRED-ALLARD

Hermes x Murakami x Coca Light Sac

1968년 프랑스 태생의 예술가

패션 관련 분야에서 출판 및 문화와 관련된 일을 했던 Fred Allard는 자신의 일과 주변 환경에서 아티스트로서의 영감을 얻습니다. 그는 거리 예술, 음악, 잡지, 상점, 그리고 일상의 다양한 트렌드와 문화에서 영감을 받고, 그의 이런 다양한 흥미는 그의 작품과 창의성에 혼재되어 나타납니다.

Fred Allard의 작품은 레진(resin)에 고급 패션 브랜드의 쇼핑백, 탄산음료의 캔, 병, 사탕 등을 채우는 독특한 방식으로 표현됩니다. 단어와 색상, 재료들을 사용해 고급 브랜드의 쇼핑백을 채우는 방식으로, Fred는 과시적 소비, 고급 브랜드와 인간의 정체성에 의문을 제기합니다.

소비의 정서적 측면을 탐구하는 Fred Allard는 자신의 예술품과 Trend Lab 으로써 구축한 브랜드를 전체적인 페르소나로 보며, 고급스러운 물건이 개인의 이미지를 개선하는 것과 같은 방식으로, 예술적 산출물을 통해 자신의 정체성을 구축합니다.

Fred Allard, a sculptor artist from Nice, iconoclastic and timeless, is a new actor on the international scene of contemporary art. Creator of a fashion lab for several years, he retains an imprint, a culture, an enthusiasm, which he uses as a basis for reflection in his work as an artist. His “Shopping bag” marks his signature and catches the eye by the unique identity of each work, made by the artist: a wave of poetic and charismatic chic impossible to duplicate.

His sculptures freeze the codes of the street and luxury, which are to be compared and opposed, found and assembled, to form in the end a unique entity.
Crystallized by hand in a translucent material with bright and vivid colors, these symbols representative of our society seem in his works, having to live together for the rest of eternity.
The expressive gesture tainted of punk aesthetics of Fred Allard is the allegoric interpretation of a perpetual search for balance between container and content, between surface and depth, between external and internal appearance, thus penetrating the territory of the intimate.